독일발 노선의 최고의 셰프들

 

 

맛의 마스터

5월과 6월, 독일발 퍼스트 클래스에서는 최고 셰프인 하랄드 볼파하트(Harald Wohlfahrt)가 제공하는 기내식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하랄드 볼파르트의 이름은 최고 수준의 미식을 말하는 것과 같은 것을 의미합니다. 그 또한 그의 기술을 다른 견습 셰프들에게도 전달 하기를 원하며, 실제 볼파르트의 주방에서 견습을 받았던 많은 셰프들은 현재 미슐랭 스타 셰프들로 성장하였습니다.

 

하랄드 볼파르트는 독일 최고의 셰프로서 지난 20년간 연속으로 미슐랭 3 스타를 유지하고 있으며 고 미유(Gault Millau)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아오고 있습니다.

볼파르트가 있는 독일 바레이르스브론의 블랙 포레스트안에 위치한 가족 경영의 트라우베 톤바흐 호텔의 슈발츠발트슈투브는 세계 최고의 레스토랑 중 하나로 꼽힙니다. 미식가들 사이에서는 죽기 전 꼭 가서 맛을 봐야 하는 곳으로 여겨집니다. 루프트한자 퍼스트 클래스로 여행하시면 이 유명한 요리를 구름 위에서 즐기실 수 있습니다.

 

현재 최고 셰프인 하랄드 볼파르트의 요리

 

5월과 6월, 독일발 퍼스트 클래스에서는 최고급 요리를 창조해내는 미슐랭 스타 셰프인 하랄드 볼파하트(Harald Wohlfahrt)의 독창적인 메뉴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그린 아스파라거스를 곁들인 퍼프 페이스트리 슬라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