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발 노선의 최고의 셰프들

 

 

완벽함의 즐거움

다양한 대회의 수상 경력의 셰프인 크리스티안 유르겐스(Christian Jürgens)의 요리는 고유한 자신만의 카테고리를 형성해 오고 있습니다. 3월과 4월, 이 요리를 독일발 퍼스트 클래스에서 경험해 볼 수 있습니다.

노르트 라인-베스트팔렌주의 운나에서 출신의 46세의 유르겐스는 상상력이 풍부하게 녹인 요리로 저명하며 수년간 이런 요리로 세계 미식업계의 엘리트 중 하나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현재 테겐제 호수가 있는 로타흐-에게른의 구르메 레스토랑인 Überfahrt 의 수석 셰프인 유르겐스는 우연한 기회에 요리의 세계로 입문하게 됩니다. 그의 아버지는 16살이던 유그겐스를 바트 홈부르크에 있는 그의 누나가 운영하는 델리카트슨과 레스토랑에 보냅니다. 그 곳에서 그는 레스토랑을 도우며 요리에 대한 열정과 함께 그의 재능을 발견하게 됩니다.

유르겐스는 하인츠 빙클러(Heinz Winkler)와 에카르트 비트지크만(Eckard Witzigmann)과 같은 저명한 미슐랭 스타 셰프들로부터 요리 기술을 연마했습니다. 그의 뛰어난 수많은 요리 실력은 고-미오(Gault-Millau)의 ‘2013 올 해의 셰프’ 상을 포함하여 미슐랭 3 스타 상 등 다양한 상을 수상하며 이를 증명하게 됩니다.

 

최고의 요리사인 크리스티안 유르겐스의 요리법

 

크리스티안 유르겐스(Christian Jürgens)의 조화로운 구성들은 거의 지역에서 나온 재료들로 이루어집니다. 3월과 4월, 독일발 퍼스트 클래스에서 그의 정교한 맛의 세계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버섯을 곁들인 넙치 – 집에서 하는 요리법


Star Allia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