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내에서 제공되는 테게른제의 가을 식사

 

 

9월과 10월 독일발 장거리 구간 항공편의 비즈니스 클래스에서는 바바리아의 테게른제 벨리의 맛있는 요리가 제공됩니다.

로타 에겐에 있는 파크 호텔 에게른 회페의 디쉬테르슈투븐 레스토랑의 수석 주방장인 마이클 펠(Michael Fell)에 의해 제공되는 이 요리는 예술 작품으로서 기내식 메뉴로 즐겨볼 수 있습니다.

 

바바리안 즐거움

 

다양한 수상 경력을 지녔으며 유럽 젋은 셰프들의 레스토랑 모임의 창립 멤버인 마이클 펠(Michael Fell)는 미슐랭 스타 셰프인 에카르트 비츠지그만(Eckart Witzigmann)과 오토 코쉬(Otto Koch)로 부터 국제적 감각을 배웠습니다. 슈바벤 출신의 그는 지난 몇 년 동안 바바리안 지방의 음식을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하는데 뛰어난 감각을 보인 셰프 중에 하나입니다. 대부분 지역 식재료를 사용함으로써 최상의 맛을 살려 최고의 요리를 만들어 냅니다. 최상의 기준으로서 만들어낸 이 지역 요리를 즐겨보십시오.